'왕갈비'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4.05.22 술 한잔 땡기는 밤 (6)

술 한잔 땡기는 밤

|

집으로 들어가는 길에 저렇게 모여 앉아 술 한잔 하는 모습을 바라보니  엄청 땡겼습니다.

저녁이라 바람도 선선하게 불어주고...주변도 조용하고...

신촌에 이런 곳이 있다는게 신기해 보이기도 하고... 

이 곳은 홍대 기찻길 왕갈비로 유명한 장소이기도 하지요. 바로 앞에는 예전엔 철길이었지만 지금은 지하로 다니는 지하철로 바뀌었지요. 

오른쪽으로 쭈욱 가면 삼표연탄 공장이 있었구요. 그 옛날 말들이 연탄을 나르고 있어신촌 바닥 천지가 말똥이 굴러다녔었는데...ㅋㅋㅋ


여튼 보기 좋네요...ㅎㅎ 맛점들 하세요.


 

Trackback 0 And Comment 6
  1. BlogIcon 버크하우스 2014.05.22 11:45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운치있네요 ^^

    • BlogIcon yamadeus 2014.05.26 22:19 신고 address edit & del

      ㅎㅎ 의외로 멀리서 보니 좋네요.

  2. BlogIcon 봉리브르 2014.05.22 22:32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서울이 늘 변화무쌍한 곳이긴 하지만,
    그래도 홍대 쪽만큼 놀라울 만큼 변한 곳도 없을 것 같습니다.
    마치 천지가 개벽을 했다는 말에 어울릴 정도 같거든요..ㅎㅎ

    • BlogIcon yamadeus 2014.05.26 22:20 신고 address edit & del

      오~ 그 정도신가요? 역시 집이 근처라 못느끼겠어요. 신촌에 말이 다니는것을 봤는데도 그닥 변했다는 느낌을 받지 못하면서 온것처럼...

  3. BlogIcon wigrang 2014.05.23 09:04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ㅎㅎ 술보다 껍데기가 저는 더 땡기네요.
    너무도 급박하게 변화하는 세상이라... 엇그제까지만해도 연탄나르던 모습을 자주 보던것이
    이젠 추억에서나 떠올려야 하는 시대네요.

    • BlogIcon yamadeus 2014.05.26 22:21 신고 address edit & del

      껍데기 좋아하시는군요. 저는 별로 안좋아해서...차라리 새우깡이랑...ㅋㅋㅋ 근데 옛날 신촌의 모습이 그리워요. 적당히 남길건 남기고 발전했다면 하는 아쉬움이 있는것도 있네요. 개천이 있어서 나름 여름에 즐기면서 놀았는데...ㅎㅎ

prev | 1 |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