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대교 그리고 한강

|

비가 조금씩 그치기 시작하면서 한강이 무척 궁금해졌다. 왜? 나는 한강을 너무나 좋아해서...ㅎㅎ


음~~ 그냥 멀리서 바라보는 63빌딩과 최근에 생긴 여의도의 빌딩들이 마치 해무에 잠긴 도시처럼

보이지는 않을까 하는 기대감에 자전거를 타고 마포대교로 향했다. 하지만 ... 

아무것도 보이지 않았다. 가시거리가 30미터 정도...덕분에 생각하지 못한 운치를 느껴본다...


외롭게 서있는 저 나무와 벤치 그리고 마포대교가 3위일체가 된듯 어여쁘게까지 보인다. 



저렇게 생긴 도시를 생각하고 온것이었는데...허무하게 담는 느낌이라고 해야하나...쌍둥이 빌딩이 낮았기에 망정이지...ㅎㅎㅎ



마치 돌아올 수 없는 다리를 담은 느낌이랄까...저 끝에 무엇이 있는지 알지만...



이 벤치 하나를 담기 위해 무척이나 망설였다. 찍을까 말까? ㅎㅎ 그리고 찍었다...넘 마음에 안들어 몇번이고 몇번이고 찍고 또 찍은 결과물이다. 

그래서 마음에 든다. 연인이라도 있었다면? 아니...이 상태가 좋다. 누구나 앉을 수 있는 벤치...

굳이 연인이 아니더라도 누구에게나 넉넉하게 건네 줄 자리...

하지만 이 벤치의 모습은 무척이나 외롭다. 아이가 앉았다면 걱정스러울 것이고 노인이 앉았다면 세월의 무상함을 느꼈을 지도...

그래서 상상할수 있는 벤치가 되어 좋다. 



다리와 다리 사이로 쏟아지는 햇살만 생각했었다. 그래서 항상 하늘만 바라보았던 나에게 끝을 궁금하게 만들어 준다. 

아까 다리는 다시는 돌아 올수 없는 느낌이었지만 지금은 저 끝을 향한 도전을 하고 싶은 충동이 들었다. 



쌍둥이 빌딩을 마뭇가지들 사이에서 느껴본다. 항상 쌍둥이로만 불리던 빌딩의 이름...

한놈 모르게 한놈만 담았다. 때로는 똑같음에서 일탈을 하고 싶을텐데...내가 자유롭게 해줬다. 

같지만 같지 않음을 보여주고 싶어할것 같아서...



나뭇가지에는 겨울을 잊게 해주는 눈망울들이 피어났다. 저 눈망울이 떨어지면 혹독한 시련이 온다...오늘부터 날씨 추워졌다...뜨아~~~ㅎㅎ



아~ 이게 마포대교 맞지? ㅎㅎ

내가 찍은 사진에 감탄한게 아니라 날씨가 만들어낸 새로운 세상에 감탄한다. 



이제 비가 그쳤다. 그리고 새롭게 단장할것이다. 그 결과는 예측만 할뿐이다. 정확하게는 아무도 모른다. 



건너편에서 건너왔다. 이젠 끝이 없는 저편을 바라보는 것이 아니라 새로운 내일에 대한 희망으로 하늘을 바라본다. 

비록 틈새로 바라보는 하늘이지만 내 인생은 틈새가 아니라는 것을 생각한다. 

새로운 세상을 향해...열심히 일해야지...ㅎㅎ




'한강(漢江)'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서 있는 사람은 오시오! 나는 빈의자...  (10) 2014.02.10
눈 내리는 안양천  (8) 2014.02.09
마포대교 그리고 한강  (13) 2014.02.03
비에 젖은 윤중로를 걸어본다.  (10) 2014.02.02
성산대교밑 마리나  (8) 2014.01.12
한강의 빛내림  (14) 2014.01.01
Trackback 0 And Comment 13
  1. BlogIcon 곰티아저씨 2014.02.03 16:02 address edit & del reply

    뜨아님!

    긴 일정으로 고향다녀오너라 한동안 방문을 못했습니다.
    명절 잘 보내시고 고향 잘 다녀오셨나요?

    사람은 행복하기로 마음먹은 만큼 행복해진다고 합니다.
    새해 한 해 동안 늘 행복하세요~~~

    • BlogIcon yamadeus 2014.02.03 22:27 신고 address edit & del

      죄송합니다. 먼저 찾아뵙고 인사를 드렸어야 했는데...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풍성한 한해가 되기를 바랍니다. 저는 고향이 서울이라 그냥 집에서 뒹굴뒹굴 했습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2. BlogIcon 뽀뽀 2014.02.03 18:20 address edit & del reply

    운치있어 좋아 보이네요....
    한가함도 느껴지고요^^

    • BlogIcon yamadeus 2014.02.03 22:28 신고 address edit & del

      감사합니다...ㅎㅎ 정말 여기 있으니 한가롭더군요...추워서 ㅋㅋㅋ

  3. BlogIcon Blah.kr 2014.02.03 20:18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뿌옇게 낀 안개를 보니 샌프란시스코로 여행갔던 기억이 나네요!
    안개낀 도시의 모습은 그 나름대로의 운치가 있는것 같아요

    • BlogIcon yamadeus 2014.02.03 22:29 신고 address edit & del

      그러게요..저도 안개낀 한강을 보게 될줄은 몰랐어요..막연히 63빌딩만 생각하고 왔는데...ㅎㅎㅎ 감사합니다.

  4. 은아수 2014.02.03 20:24 address edit & del reply

    멋지네요~
    안개 낀 듯한 풍경도 나름 운치가 있지요~
    전 그래서 올레길도 걸었는데 사진이 영...ㅋ

    • BlogIcon yamadeus 2014.02.03 22:30 신고 address edit & del

      앞으로는 뭉게구름만 깔린 날씨가 아니더라도 움직여야겠다고 생각했어요...ㅋㅋㅋ 감사합니다.

  5. BlogIcon 봉리브르 2014.02.04 08:08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너무나 근사한 마포대교네요.
    예전에 마포대교 근처에 사무실이 있어서 이 부근을 잘 아는데,
    뜨아님 덕분에 마포대교가 새로운 변신을 한 듯한 느낌입니다..
    멋진 사진 보여주셔서 감사합니다..

    • BlogIcon yamadeus 2014.02.04 08:32 신고 address edit & del

      과찬이십니다.. 사진보다는 이런 날씨에 간게 기특한거죠..ㅎㅎ 그러시구나
      근처에서 근무하셨구나...저는 계속 신촌에서만 살아서 찍은 사진 70프로가 한강사진입니다. 마포대교,서강대교가 메인이고 그 중심으로 한강의 여기저기를 다니고 있지요. 겨울이라 움츠리기만 했는데 다행이도 날씨가 살짝 풀려 다녀온거죠...감사합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6. BlogIcon ree핏 2014.02.05 10:04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물안개가 너무 근사하게 나왔어요.
    // 마치 공간이동을 하고 난 모습 같아요. 안개 뒤편으로 문이 있을 듯한 묘한 분위기네요.

    • BlogIcon yamadeus 2014.02.05 10:06 신고 address edit & del

      ㅎㅎ 꿈보다 해몽이란 말이 맞는듯... 감사합니다.
      이 사진들은 날씨 덕을 많이 본것같습니다.

  7. 비너스힐 2014.02.06 09:16 address edit & del reply

    넘멋지네여 안개낀모습이 완전 봄의모습같은데요 비맞은 나무의모습도 이젠 겨울의모습보단 봄의모습이 눈에 보이는거같아여 넘멋진거같아여